나인테크, ‘세계 배터리 & 충전 인프라 엑스포’ 참가…폐배터리 리사이클링 분야의 차별화된 기술력 선보여

김태현 기자l승인2024.06.25l수정2024.06.25 13: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뉴스런=김태현 기자] 

이차전지 및 IT 소재 부품 장비 전문기업 나인테크(대표이사 박근노)는 ‘세계 배터리 & 충전 인프라 엑스포’에 참가해 차별화된 기술력을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4 세계 배터리 & 충전 인프라 엑스포’는 제2의 반도체 산업으로 부상하는 최첨단 배터리 산업의 기술과 트렌드를 확인하는 자리다. 전세계 20개국 400여개 이상의 기업 관계자 및 전문가들이 모여 최신 제품과 기술 정보를 공유하며 폭넓은 비즈니스 상담 기회를 제공한다.

나인테크는 금번 전시에서 자사의 폐배터리 리사이클링 신사업관련 무방전 파쇄 장비, 전극 분리 장비를 비롯하여 이차전지 소재 ‘맥신(MXene)’과 열전소자 기술 등을 선보인다. 회사 측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자사의 차별화된 기술력을 널리 알리고 다양한 사업 기회를 모색하는 자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나인테크의 폐배터리 무방전 파쇄 장비는 셀과 모듈을 극저온에서 얼려 파쇄하는 장비로 배터리 내 잔류 에너지를 방전하는 과정에서 전해액 누출로 인한 화재를 방지할 수 있다. 파쇄에 소요되는 시간은 기존 170시간에서 90분으로 획기적으로 단축하여 제품 생산의 효율성과 비용 절감 효과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전극분리장비는 이차전지 셀을 전극단위(양극, 음극)로 분리 후 파쇄하여 블랙파운더를 추출할 수 있는 장비이며 최종적으로 고순도 화합물을 얻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21일 시장 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글로벌 폐배터리 재활용 시장 규모는 2025년 3조원에서 2030년 70조원, 2050년에는600조원 대로 증가할 전망이다. 세계 전기차 폐차 대수는 2025년 56만대에서 2040년 4,227만대로 이에 따른 폐배터리 발생량은 44GWh에서 3,339GWh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됐다.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4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