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스트, EPSON 등 글로벌 기술 협력으로 AR 글래스 적용 확대

김태현 기자l승인2023.05.16l수정2023.05.16 11: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맥스트 AR SDK를 탑재한 엡손 글래스

[뉴스런=김태현 기자] 메타버스 플랫폼 전문 기업 맥스트는 일본 세이코엡손(Seiko Epson Corporation, 이하 엡손)이 공개한 새로운 증강 현실(AR) 스마트 글래스에 맞춤형 AR 개발 솔루션을 개발해 탑재했다고 16일 밝혔다. 최근 6.0 버전 출시 이후 맥스트의 AR SDK가 리얼웨어와 엔리얼 스마트 글래스뿐만 아니라 엡손의 스마트 글래스까지 AR 기술 적용 범위를 확대한 것이다. 이는 맥스트와 엡손이 AR 분야에서 꾸준히 기술 협력을 이어온 결과다.

이번 협업으로 맥스트의 MAXST AR 개발 솔루션(MAXST AR SDK)이 엡손의 신규 모베리오 스마트 글래스(모델명: BT-45CS)에 적용돼 고품질의 AR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맥스트는 자사 AR 엔진을 엡손 글래스에 최적화해 스마트 글래스의 정밀한 목표물 추적 기능을 향상시켰다. 이를 통해 정교한 스마트 글래스용 AR 앱을 제작할 수 있어 더 몰입감 있는 AR 경험 제공이 가능해졌다. 특히 투명 디스플레이에 AR 콘텐츠를 구현하는 ‘옵티컬 시스루’ 방식을 통한 AR 콘텐츠 제작이 가능하다.

맥스트는 다른 기술 기업과 꾸준한 기술 협업을 통해 MAXST AR SDK를 지원하는 스마트 글래스의 범위를 확장할 계획이다. 또 디바이스별 맞춤형 캘리브레이션과 세부적인 SDK 커스터마이징을 통해 고품질의 AR 앱을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엡손은 1942년 설립된 일본 기업으로 컴퓨터, 프린터, 이미지 관련 장비 등을 제조하는 업체다. 최근 웨어러블 디바이스, 비주얼 커뮤니케이션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특히 2022년 11월에는 AR 기술을 적용, 산업 현장의 업무 효율을 높이고 안전성을 향상시킨 새로운 스마트 글래스 모델 ‘모베리오’를 공개했다.

맥스트 CTO 조규성 부사장은 “2023년 5월 공개한 MAXST AR SDK 6.0을 다양한 스마트 글래스에 최적화해 현실감 있는 AR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파트너십을 구축할 예정“이라며 “자사의 수준 높은 AR 기술을 계속 고도화해 현실과 상호 작용하는 AR 콘텐츠를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3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