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X엔진, 남방 해역 방어 책임지는 ‘해군 제3함대사령부’ 위문 방문

김태현 기자l승인2022.07.26l수정2022.07.26 14: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TX엔진 박기문 대표이사가 남방 해역 방어를 책임지는 해군 제3함대사령부를 위문 방문했다

[뉴스런=김태현 기자] STX엔진 박기문 대표이사는 올 5월 해군 2함대 방문에 이어 7월 22일 남방 해역 방어를 책임지는 해군 제3함대사령부를 위문 방문했다.

해군 제3함대사령부 이동길 사령관을 비롯한 군수전대장 등 해군 관계자들에게 STX엔진 장비를 완벽히 운용해 해양 수호 임무를 완수한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으며, 장비를 직접 운용·정비하는 고객들과도 상호 지원 방안 등을 교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동길 사령관은 지리적으로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역사적 현장에 있는 함대 사령부를 소개하며 “STX엔진이 전투함 엔진과 소나, 레이다 등을 공급해 해군 작전의 현대화를 이끄는 방산업체로 잘 알고 있다”며 다른 함대보다 많은 섬의 해상 전탐 감시대를 지휘하고 있는 만큼 전자 장비의 발전에도 이바지를 부탁했다.

박기문 대표이사는 이후 수리창 상가대 등 정비 시설을 찾아 운용·정비 담당자들의 의견을 들었으며, 최근 신형·대형 함정 운용이 증가하면서 제작사의 신기술 지원 및 교육이 필요해 STX엔진의 첨단 기술력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줄 것을 요청받았다.

한편 STX엔진은 함정의 완벽한 작전 임무 수행에 기여하고자 2024년부터 전문 엔지니어를 수리창에 파견해 실시간 근접 서비스 지원 체제를 유지하기로 했다.

박기문 대표이사는 “대한민국 남방 해역 방어를 책임지고,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후예로서 투철한 사명감으로 근무하고 있는 해군 제3함대사령부 모든 장병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첨단 기술력과 서비스를 통해 대양해군의 관문을 굳건히 하는 데 노력과 협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2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