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The 2023 K8’ 출시

최승호 기자l승인2022.05.02l수정2022.05.02 10: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기아가 출시한 The 2023 K8

[뉴스런=최승호 기자] 기아가 2일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 K8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3 K8(이하 K8)’을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기아 K8은 사양 고급화를 원하는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기존에는 옵션으로만 선택할 수 있었던 일부 고급 편의사양을 기본화하고 주요 부품 개선을 통해 상품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는 출시 후 1년간의 고객 구매 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고객의 선호도가 높은 ‘프리미엄 옵션 패키지’의 주요 사양을 기본화 했다.

하이브리드 모델의 경우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의 선택률이 50%를 웃돌 만큼 고급 사양에 대한 수요가 높다고 판단해 기존 프리미엄 옵션 패키지를 노블레스와 시그니처 트림에 각각 기본 적용했다.

노블레스 트림에는 △전동식 파워 트렁크 △뒷좌석 이중 접합 차음글라스 △후면 전동 선커튼 △뒷좌석 다기능 암레스트가, 시그니처 트림에는 △스웨이드 내장재를 비롯해 △후면 전동 선커튼 △뒷좌석 다기능 암레스트를 기본 사양으로 편성했다.

가솔린 모델 역시 △전동식 파워 트렁크 △뒷좌석 이중 접합 차음글라스를 주력 트림인 노블레스에 기본으로 포함해 사용 편의성과 승차 품질을 강화하고, 시그니처 트림에는 △스웨이드 내장재를 기본 사양으로 운영해 고급스러움을 더 했다.

또한 컴포트 옵션을 적용해야만 선택 가능했던 프리미엄 옵션 패키지를 단독으로 운영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와 함께 기아는 K8 연식 변경 모델을 출시하면서 감성 품질과 상품성을 한층 강화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기아는 오버헤드콘솔램프 스위치에 조명을 추가하고, 앰비언트 라이트 휘도를 증대했으며, USB C타입 충전 포트 기본 적용과 함께 빌트인 공기청정기를 기아 제뉴인 액세서리에서 선택할 수 있도록 새롭게 구성했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기준 2.5 가솔린 모델 △노블레스 라이트 3318만원 △노블레스 3573만원 △시그니처 3932만원, 3.5 가솔린 모델 △노블레스 라이트 3657만원 △노블레스 3912만원 △시그니처 4241만원 △플래티넘 4565만원, 1.6T 하이브리드 모델 △노블레스 라이트 3738만원 △노블레스 4057만원 △시그니처 4415만원이다(친환경차 세제 혜택 적용 기준).

기아는 K8이 달라진 기아의 모습을 보여준 첫 번째 모델이라며, 고객 선호도를 바탕으로 기본 상품성을 강화한 The 2023 K8로 준대형 시장 내 입지를 확대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4월 기아의 새로운 지향점을 보여주는 첫 번째 모델로 선을 보인 K8은 출시 후 지난달까지 월평균 계약 대수 1만77대로, 출시 전년 대비 156% 성장했다. 그뿐만 아니라 2022년 1분기 준대형 세단 시장 내 39%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며 시장 판도를 바꿔 나가고 있다.


최승호 기자  news114@newsrun.co.kr

최승호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2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