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웰케어와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계약 체결

김태현 기자l승인2022.03.21l수정2022.03.21 13: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뉴스런=김태현 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김기환)은 21일 서울 본사 사옥에서 한국웰케어산업협회(이하 웰케어)와 데이터 자문 및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웰케어는 병원, 바이오, 의약품, 화장품, 의료기기, 건강기능식품,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등 100여개 기업이 함께 데이터를 활용하기 위해 모인 기업이다. 이번 계약으로 KB손해보험의 보험 데이터와 웰케어의 의료 데이터를 결합해 MZ 세대를 위한 대사증후군 관련 미니 보험 상품을 기획할 예정이다. KB손해보험은 이 과정에서 필요한 자문 서비스와 비식별 데이터를 제공한다.

KB손해보험은 2020년 9월 업계 최초로 ‘빅데이터 자문 및 판매 서비스’에 대한 부수 업무 자격을 획득했으며, 이번 웰케어와 데이터 자문 및 판매 계약을 통해 빅데이터 사업의 첫 결실을 봤다. 이번 계약은 공식적으로 부수 업무 자격을 갖추고 업계 최초로 보험사의 데이터를 판매했다는 점과 빅데이터 자문 서비스를 통한 수익 모델을 만들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KB손해보험은 데이터 결합 전문 지원 기관으로 지정된 금융보안원과 협력해 융·복합된 빅데이터 분석을 활발하게 수행할 수 있게 되면서 보험 분야도 데이터 산업 활성화를 통한 정보 주체 편익을 높이는 중요한 축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줬다.

KB손해보험 CPC전략부문장 오영택 전무는 “이번 웰케어와 빅데이터 판매 및 자문 계약 체결을 통해 미래형 수익 모델로서 보험 회사의 사업 영역을 확대했고, 인공지능 알고리즘 개발 회사와 공공기관 등에도 빅데이터 판매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데이터 산업 고객사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상호 간 보유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데이터 유통, 재가공, 이종 간 데이터 결합 프로세스를 통해 혁신적인 서비스를 만들어 가는 선순환 생태계를 형성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KB손해보험은 고객의 건강 정보를 기반으로 종합 건강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헬스케어’ 사업과 고객의 흩어진 금융 거래 정보 등을 일괄 수집해서 금융 소비자가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이데이터 사업을 함께 추진하는 등 디지털 산업 경쟁 시대에 보험업의 강점을 극대화할 수 있는 사업 방향을 선도하고 있다.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김태현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2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