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도쿄 게임쇼 2021’에 게임 퍼블리싱 사업자 자격으로 참가

이호준 기자l승인2021.09.29l수정2021.09.29 13:3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SK텔레콤이 국내 게임사와 협력해 퍼블리싱 하는 게임 4종

[뉴스런=이호준 기자]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이 세계 3대 게임 박람회 중 하나인 ‘도쿄 게임쇼 2021’에 참가해 게임 퍼블리셔(Publisher)로서의 행보를 본격화한다고 29일 밝혔다.

Xbox와 아시아 국가 중 유일하게 ‘5GX 클라우드 게임’ 협력을 진행 중인 SKT는 도쿄 게임쇼에 별도 온라인 부스를 마련해 국내 게임 개발 업체와 협력한 퍼블리싱(배급) 콘솔 게임을 공개할 예정이다.

올해 25주년을 맞은 도쿄 게임쇼는 가정용 콘솔·스마트폰·PC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출시되는 신작 게임들과 폭넓은 게임 정보를 발표하는 세계적 규모의 게임 박람회 행사로 9월 30일부터 4일간 개최되며, 전 세계 300여 게임 업체가 참가한다.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온라인상에서만 진행되며 관람을 원하는 고객은 도쿄 게임쇼 공식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된다.

SKT가 국내 게임 개발사와 협력을 통해 이번 도쿄 게임쇼에 공개하는 퍼블리싱 게임은 △액션 슈팅 게임 ‘앤빌(액션스퀘어 개발)’ △RPG게임 ‘숲속의 작은 마녀(써니사이드업 개발)’ △액션 어드벤처 게임 ‘베이퍼 월드(얼라이브 개발)’ △카드 액션 게임 ‘네오버스(티노게임즈 개발)’ 등 4종이다.

이 중 올해 말 공식 출시 예정인 앤빌의 경우 이번 도쿄 게임쇼를 통해 신규 시네마틱 트레일러와 개발자 인터뷰, 신규 데모 버전 등을 최초로 공개해 게이머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SKT는 6월에 열린 ‘E3 2021’ 및 8월에 열린 ‘게임스컴’에도 참가한 바 있으며, 특히 E3 2021에서는 관람객들이 선정한 ‘가장 인기 있는 온라인 부스’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번 도쿄 게임쇼 참가로 국내 통신사 중 최초로 세계 3대 게임 박람회에 모두 참가하게 된 SKT는 명실공히 게임 퍼블리싱 사업자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재유 SKT 게임 담당은 “세계 3대 게임 박람회 중 하나인 도쿄 게임쇼를 통해 앤빌의 신규 데모와 트레일러 영상을 아시아 팬들에게 최초로 공개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숲속의 작은 마녀·베이퍼 월드와 같은 한국의 우수한 인디 게임을 지속해서 발굴하고 글로벌 게임쇼에 소개하는 등 중소 게임사들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호준 기자  news114@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호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21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