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시민과 함께 설계하는 태양광 프로젝트 추진

최성관 기자l승인2019.10.15l수정2019.10.15 15:4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뉴스런=최성관 기자] 광명시는 지난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푸른광명21실천협의회와 함께 '광명태양광발전소 가상 프로젝트 시민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광명태양광발전소 가상 프로젝트'는 한국에너지공단이 주최한 공모사업에 선정돼 광명시, 푸른광명21,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가 함께 지난 5월부터 진행해 오고 있다.

태양광설비 설치를 둘러싼 갈등을 사전에 예방하고 주민 수용성을 확보하기 위해 광명스피돔 주차장에 태양광발전소 설치를 가정하고 그 시범 설계에 이해관계자와 시민들이 참여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6월 18일에 프로젝트 비전 탐색을 위한 집단 토의를 열어 사업 조건과 주요 쟁점을 확인했으며 8월 27일에 이해관계자 중심의 1차 워크숍에서 쟁점의 성격과 해결방안을 논의했다.

2차 워크숍에 해당하는 이번 시민토론회는 사업의 진행에서 가장 중요한 단계로, 광명시민과 이해관계자 100명이 참여해 그동안 논의된 쟁점과 해결방안을 집중적으로 검토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동안 제시된 주요 쟁점은 ▲경륜본부의 미온적인 태도 ▲재생에너지 시설에 대한 지역주민의 수용성 ▲에너지협동조합 등 사업 주체의 불분명 ▲적절한 태양광 설계 확보 ▲스피돔 주변개발 계획에 대한 반감의 영향 ▲펀딩 방식과 확보 방안 등이다.

주요 쟁점에 대한 해법으로는 ▲시간이 걸리더라도 스피돔 주차장 활용 모색을 계속하며 경륜본부와 대화할 것 ▲시행 시 인근주민 의견 우선 반영을 원칙으로 재생에너지의 장점을 알리는 교육과 홍보 활동을 가질 것 ▲주변 아파트와 거리를 확보하고 경관을 해치지 않는 수준으로 시범설계안을 변경할 것 ▲시민이 주도하는 실제 사업 추진 기구를 구성할 것 ▲당장 스피돔 주차장 활용이 어렵다면 대안 사이트로 광명동굴과 자원회수시설 주차장을 활용하는 태양광발전소를 추진할 것을 제안했다.

이번 시민토론회 결과는 11월 6일 개최되는 최종 워크숍에 반영돼 최종 프로젝트 설계안 완성과 행동 권고안으로 작성될 예정이다.

박승원 시장은 "미래세대에 닥칠 기후위기와 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는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광명태양광발전소 설치가 긴 여정이 되겠지만 지속적으로 광명스피돔과 협의해 추진할 것이다"고 말했다.
(끝)


최성관 기자  news88@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19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