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 ‘이동식 에어컨’ 홈쇼핑서 단숨에 17억6000만원의 매출 기록

냉방과 제습 기능 갖춰 무더위와 장마철에 두루 사용 양은미 기자l승인2019.06.10l수정2019.06.10 13: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신일 이동식 에어컨

[뉴스런=양은미 기자] 대한민국 종합가전 기업 신일이 6일 홈쇼핑 2개사(롯데, 현대)를 통해 ‘이동식 에어컨’ 첫 론칭 방송을 실시하고, 2회 방송(125분) 만에 총 17억6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판매 수량은 총 3300대로, 1분당 28대를 판매한 셈이다. 
  
이번 신제품은 친환경 냉매를 적용하였으며, 냉방은 물론 제습 기능까지 갖춰 무더위와 장마철에 두루 사용 가능하다. 또한 실외기가 없어 복잡한 설치 과정이 없으며, 소비자가 원하는 공간에서 손쉽게 사용할 수 있어 눈길을 끈다. 
  
바람의 세기는 3단계로 △급속 냉방이 가능한 ‘냉방풍’ △주변 온도를 감지해 설정값에 따라 냉방/송풍으로 작동하는 ‘자동풍’ △설정 온도와 같거나 실내 온도가 23도보다 낮아지면 작동하는 ‘송풍’을 제공한다. 
  
탈부착이 가능한 분리형 먼지필터를 적용한 점도 눈에 띈다. 이는 실내 공기의 먼지와 이물질을 걸러내고, 깨끗한 바람을 내보낸다. 제품 사용시간은 24시간 설정 가능하며, 취침모드는 최대 12시간까지 설정할 수 있어 수면 중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제습 기능 이용 시 하루 약 22리터의 수분을 제거해 주며, 자가 증발시스템을 적용해 물탱크를 비우는 번거로움 또한 없다. 
  
신일 판매사업부 조지석 이사는 “설치 대란을 피해 대기 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이동식 에어컨이 홈쇼핑에서 호평을 얻었다”며 “특히 1인가구나 벽걸이 에어컨을 대신해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의 문의가 쇄도했다”고 말했다. 
  


양은미 기자  news114 @newsrun.co.kr
<저작권자 © 뉴스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런투미디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20길 20 202호  |  대표전화 : 02-549-2221  |   E-mail : news114@newsrun.co.kr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아04232  |   발행일자 : 2014년 2월10일  |  등록일자 : 2016년 11월22일  |  발행·편집인 : 윤성만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최승호  |  제호 : 뉴스런
Copyright © 2019 뉴스런. All rights reserved.